저스티 베버리지

저스티 베버리지(JusTea Beverages Inc.)는 케냐의 소규모 경작지에서 재배한 차로 만든 독특한 풍미의 프리미엄 등급의 차를 제공합니다.

저스티 베버리지(JusTea Beverages) 이미지

저스티 베버리지는 우수한 품질의 풍미가 가득한 차를 재배하는 케냐의 소규모 농부들로부터 차를 공급받아 전 세계로 수출하고 있습니다.  저스티 베버리지는 다양한 종류의 케냐산 차를 판매하며, 대표적 제품으로는 우유와 설탕이 어우러져 달콤하고 복잡한 맛이 조화를 이루는 홍차, 향신료의 독특한 향기를 더해 일반적인 인도 마살라 차이와 완전히 다른 맛을 선사하는 아프리카 차이, 지중해의 태양 아래에서 유기농 재배된 저온압착 베르가못 오일로 풍미를 더한 얼 그레이, 심신에 안정을 주는 레몬그래스 향이 더해진 카모마일과 페퍼민트 차 등이 있습니다.

또한 삼각형 상자에 포장된 눈에 띠는 디자인은 식료품점에 진열된 사각형 제품들 사이에서 단연 돋보입니다. 차를 분류, 블렌딩, 포장하는 작업은 위해요소 중점관리기준(HACCP) 인증을 받은 제조 시설에서 이루어지며, 식품 안전을 보장합니다.

저스티 베버리지는 케냐에서의 봉사활동에서 영감을 받은 회사 소유주에 의해 2014년 밴쿠버에서 사업을 시작했습니다. 케냐의 차 재배  지역에 거주하는 18~28세의 젊은이들 중 약 90%가 직업이 없는 실정입니다. 저스티 베버리지는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창출하여 지역 경제에 도움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케냐인들의 삶과 차 재배 경제에 대하여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저스티에 차를 공급하는 농부들의 이야기와 그들이 겪는 문제를 널리 알림으로써 인식 제고에 기여하고 있습니다.